2008년을 보내며

2008년 마지막 날에도 병원에는 여전히 많은 사람들로 가득하다. 정말 건강해야 한다. 부디 앞으로 4년간 만이라도. 일단은…

Advertisements
이 글은 미분류 카테고리로 분류되었고 님에 의해 에 작성됐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