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우연히 도서관에 들러 열심히 공부하는 사람들 주위를 어슬렁 거리며 눈에 띄어 손이 가게 되었다. 예전에 이런 저런 서평에 대해 들은 적이 있는 iCon, Steve Jobs의 전기이다. 잠시 흩어 본 내용은 꽤나 흥미있는 사실들도 있는 듯 하여, 끝까지 읽어 보기로 했다. 나중에 알게 되었지만, 마지막 10 페이지 정도가 뜯어져 나가 있었다; 아마도 이건 서점이나 다른 도서관에서 잠시 마무리를 지어야 하지 않을까 싶다.

책을 읽고 느낀 점-내용이 사실이라고 할 때-Steve Jobs가 생각보다 인간적으로 나쁜 (혹은 최소한 착하지는 않은) 놈이라는 소리을 들을만 하겠구나 하는 것이다. 물론 Gates와 같은 인물에 비한다기 보다는, 책에 등장하는 많은 착한 애플의 인물들에 비해서 말이다. 하지만 책은 그가 이 시대를 이끄는 천재이자 영웅이며 또한 최후의 승자로 표현하고 있다. 그렇더라도 저자들 역시 결국은 그가 지금은 많이 정신차렸다는 평가를 적고 있다.

이 책 자체에 대한 나의 평가는 시간을 들여 읽기는 시간이 아깝다. 하지만, 시간이 남는다면 충분히 읽을 만한다. 특히, 애플, 픽사, 스티브 잡스 등등의 말에 흥분하는 이라면…

Advertisements
이 글은 미분류 카테고리에 분류되었고 태그가 있으며 님에 의해 에 작성되었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